> 자료실 > 부동산 동향

HOME > 자료실 > 부동산 동향

부동산동향 209
  • 작성자 : 관리자
  • 작성일 : 2014-07-04 09:08:56
  • 조회수 : 600
제목없음

올 하반기 주택가격 상승은 미미한 가운데 수요 위축으로 미분양이 증가할 것이란 전망이 나왔다.

주택산업연구원은 2일 발표한 '2014년 하반기 주택시장 전망' 보고서에서 하반기 주택 매매가격은 1% 미만, 전세가격은 2% 안팎에서 상승할 것으로 예상했다. 연구원은 경제성장이 둔화되고 내수·소비도 위축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하반기 주택시장이 본격적인 회복세를 보이기는 힘들 것으로 내다봤다.

연구원은 자체 조사한 주택사업환경지수(HSBI)1분기 이후 수도권에서 하락했고 국토연구원의 주택소비심리지수도 2분기부터 하락세로 돌아선 점을 근거로 들었다.

연구원은 또 줄어들던 미분양 아파트 물량이 지난 5월 상승세로 돌아선 점을 감안할 때 주택구매 수요가 상당 부분 소진된 것으로 분석했다. 따라서 하반기에 주택이 대량 공급될 경우 수요 부족에 시달릴 가능성도 있는 것으로 전망했다. 다만 정부와 국회가 총부채상환비율(DTI)·담보인정비율(LTV) 등의 규제 완화에 나서면 올 연말께 주택구매 심리가 다소 회복될 것으로 예측했다.

권주안 주택산업연구원 선임연구위원은 "하반기 주택 거래량과 공급량은 상반기 수준을 유지하겠지만 최근 신규 수요 및 기존 주택거래 위축이 뚜렷해지고 있다"고 주장했다.

 

출처 : 2014. 7. 3. 한국경제

  • 첨부파일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