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자료실 > 부동산 동향

HOME > 자료실 > 부동산 동향

부동산동향 205
  • 작성자 : 관리자
  • 작성일 : 2014-06-19 09:22:41
  • 조회수 : 666
제목없음

전국의 아파트 매매가격이 8개월 만에 하락세로 돌아섰다. 전세가격도 18개월여만에 상승세를 멈췄다.

한국감정원은 이달 5일 기준 전국 아파트 매매가격이 전 주 대비 0.01% 떨어졌다고 8일 밝혔다.
전국의 아파트값이 하락한 것은 지난해 92일 이후 36주 만에 처음이다.
·월세 임대소득 과세 방침 이후 거래가 감소한데다 계절적 비수기까지 겹치면서 가격도 하락 전환한 것이다.

 

수도권의 아파트값은 -0.03%로 지난주(-0.02%)보다 낙폭이 확대됐고, 지방은 0.01%로 전 주(0.04%)보다 상승폭이 둔화됐다.


서울은 0.03% 떨어지며 5주 연속 하락세가 이어졌다. 동작구가 0.02% 오른 반면 구로구(-0.14%), 강서구(-0.08%), 서대문·영등포·금천구(-0.06%) 등은 하락했다.
전세가격은 89주 만에 지루한 상승세를 멈추고 보합으로 돌아섰다.


봄 이사 수요가 마무리됐고 이달 초 연휴 기간이 맞물리면서 전세 거래와 문의가 한산해진 까닭이다.
수도권이 -0.02%4주 연속 하락했고 지방은 0.02% 올랐으나 전 주(0.04%)보다 상승폭이 줄었다.
지난주 보합세였던 서울의 전셋값은 금주 들어 다시 0.02% 떨어졌고 경기도도 0.04% 하락하며 전 주(-0.03%)보다 낙폭을 키웠다.


지역별로 대구(0.09%), 경북·부산(0.05%) 등이 올랐고 세종시(-0.34%), 전남(-0.07%) 등은 하락했다.

 



출처 : 2014. 5. 8. 연합뉴스.

  • 첨부파일
목록